2023/07/10 코스피 마감시황

7/10 KOSPI 2,520.70(-0.24%) Fed 금리 인상 기조 지속 우려(-), 외국인/기관 순매도(-)

지난 주말 뉴욕증시가 6월 비농업 고용 둔화에도 Fed 금리 인상 기조 지속 전망 등에 하락했고, 유럽 주요국 증시는 혼조 마감. 이날 코스피지수는 2,528.08(+1.37P, +0.05%)로 강보합 출발. 장초반 등락을 거듭하던 지수는 오전 중 상승세로 방향을 잡은 뒤 오전 중 2,539.63(+12.92P, +0.51%)에서 고점을 형성. 이후 2,535선 부근에서 상승 흐름을 이어가다 오후 들어 상승폭을 반납하며 하락 전환하기도 함. 오후 장중 상승세로 돌아선 지수는 2,535선 위로 올라서기도 했지만, 재차 하락세로 돌아섰고 낙폭을 키워 장 막판 2,517.67(-9.04P, -0.36%)에서 장중 저점을 형성한 뒤 2,520.70(-6.01P, -0.24%)으로 장을 마감.

주말 사이 발표된 美 6월 고용동향보고서를 소화한 가운데, Fed의 금리 인상 기조 지속 전망 등이 이어지면서 증시에 부담으로 작용. 외국인과 기관은 동반 순매도하며 지수 하락을 이끌었음. 외국인은 3거래일 연속, 기관은 5거래일 연속 순매도. Fed 긴축 우려 지속 속 반도체, IT 대표주, 인터넷 등 기술/성장 관련주들의 약세가 두드러짐. 반면, 尹 대통령 동유럽 순방 세일즈 기대감 등에 우크라이나 재건, 건설, 방산, 원자력발전 등의 테마는 강세를 기록.

현지시간으로 7일 발표된 美 6월 고용동향보고서에 따르면, 비농업 부문 고용은 20만9,000명 증가해 월스트리트저널(WSJ)이 집계한 시장 예상치 24만명을 밑돌았음. 이는 2020년 12월 이후 가장 적게 늘어난 수치임. 6월 실업률은 3.6%로 전달의 3.7%에서 0.1%포인트 하락하면서 시장 예상치에 부합. 다만, 6월 시간당 평균 임금이 전월대비 0.12달러(0.36%) 오른 33.58달러로 시장 예상치인 0.30% 증가를 소폭 웃돌았으며, 전년동기대비로는 4.35% 상승해 전월 4.30% 상승과 시장 예상치 4.20% 상승을 소폭 웃돌았음. 비농업 고용지표가 시장 예상치를 밑돌면서 둔화된 모습을 보였지만, 높은 임금 상승률에 주목하면서 Fed의 금리 인상 기조가 지속될 것이란 우려가 이어지고 있음. 시장에서는 이번주 발표되는 6월 소비자물가지수(CPI), 생산자물가지수(PPI) 등 美 주요 경제지표를 앞두고 경계 심리가 커지는 모습.

이날 윤석열 대통령은 4박6일간의 동유럽 순방을 위해 출국했음. 윤 대통령은 이번 순방에서 14개 이상의 양자 및 다자 정상회의를 열고 방산과 원전, 인프라 수출 확대를 위한 ‘정상 세일즈 외교’에 나설 예정이며, 특히 폴란드에서 두다 대통령과 우크라이나 전쟁 등 동유럽의 안보 현황을 공유하고 방산과 원전, 인프라 사업을 비롯한 양국의 협력을 확대하는 방안에 대해 논의할 계획인 것으로 전해짐.

한편, 이날 발표된 中 경제지표는 부진한 모습. 중국 국가통계국에 따르면, 6월 생산자물가지수(PPI)가 전년동월대비 5.4% 하락해 시장 예상치(5.0% 하락)보다 더 크게 떨어졌으며, 2015년 12월 이후 가장 낮은 수치를 기록. 6월 소비자물가지수(CPI)는 전년동월과 같은 수준(0.0%)을 기록해 시장 예상치(0.2% 상승)를 밑돌았음. 이와 관련 中 디플레이션에 대한 우려가 커지기도 했지만, 중국 정부의 경기 부양책 기대감도 커지는 모습.

아시아 주요국 증시는 중국, 홍콩이 상승한 반면, 일본, 대만은 하락하는 등 등락이 엇갈림.

이날 원/달러 환율은 전거래일 대비 1.5원 상승한 1,306.5원을 기록.

수급별로는 외국인과 기관이 각각 1,556억, 1,900억 순매도, 개인은 3,125억 순매수. 선물시장에서는 기관과 개인이 각각 3,332계약, 3,148계약 순매도, 외국인은 6,559계약 순매수.

국고채 3년물 금리는 전거래일 대비 6.0bp 상승한 3.795%, 10년물은 전거래일 대비 10.2bp 상승한 3.863%를 기록.

3년 국채선물은 전거래일 대비 21틱 내린 103.26으로 마감. 외국인이 13,591계약 순매도, 은행, 개인, 금융투자는 8,070계약, 3,394계약, 2,446계약 순매수. 10년 국채선물은 전거래일 대비 97틱 내린 109.10으로 마감. 외국인이 2,511계약 순매도, 투신, 연기금등은 618계약, 559계약 순매수.

코스피 시총상위종목들은 하락 종목이 우세. LG전자(-3.82%), LG에너지솔루션(-2.14%), SK이노베이션(-1.75%), 삼성SDI(-1.72%), 삼성바이오로직스(-1.53%), SK하이닉스(-1.34%), NAVER(-0.92%), POSCO홀딩스(-0.75%), 삼성전자(-0.57%), 기아(-0.46%), LG화학(-0.30%), 셀트리온(-0.20%) 등이 하락. 반면, 포스코퓨처엠(+2.38%), 삼성물산(+1.10%), 현대차(+0.74%), 신한지주(+0.62%), KB금융(+0.54%) 등은 상승. 카카오, 현대모비스는 보합.

업종별로는 등락이 엇갈림. 보험(+4.72%), 건설업(+4.04%), 금융업(+1.58%), 기계(+1.24%), 통신업(+0.44%), 비금속광물(+0.37%), 운수장비(+0.33%), 철강금속(+0.23%) 업종 등이 상승한 반면, 전기전자(-1.01%), 의료정밀(-0.95%), 의약품(-0.93%), 서비스업(-0.62%), 제조업(-0.57%), 음식료업(-0.41%), 종이목재(-0.27%) 업종 등은 하락.

마감 지수 : KOSPI 2,520.70P(-6.01P/-0.24%)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